정보&소식

언론보도 > 정보&소식 > 홈

언론보도
경북대분회는 언제나 조합원여러분과 함께 합니다.

언론보도

[오마이뉴스] "수사받아야 할 MB가 명예박사? 아연실색"

페이지 정보

작성자 홍보국 작성일14-06-26 13:22 조회1,490회 댓글0건

본문

"수사받아야 할 MB가 명예박사? 아연실색"

14.06.25 18:40l최종 업데이트 14.06.26 08:21l 조정훈(tghome)
 
 
기사 관련 사진
비정규교수노조 경북대분회는 25일 오후 경북대 본관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명박 전 대통령의 명예박사 수여결정을 즉각 취소하라고 요구했다.
ⓒ 조정훈

경북대학교가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명예경영학박사 학위를 수여하기로 한 가운데 교수회와 총학생회의 반발에 이어 비정규교수노조와 시민단체들도 강하게 반발하는 등 파장이 커지고 있다.( 관련기사 : 이명박 전 대통령, 경북대 명예박사학위 받기로 해 논란)

경북대는 이명박 전 대통령에 대해 여러 논란에도 불구하고 '국가경영에 이바지한 공로'를 내세워 명예박사학위 수여를 진행하고 있다. 오는 7월 16일 경북대 글로벌프라자에서 수여식을 가질 예정이다.

이 사실이 알려지자 경북대 비정규교수노조가 25일 오후 경북대 본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재임 시절 4대강 비리, 국가정보원 대선 개입과 민간인 불법사찰, 내곡동 사저 의혹 등으로 검찰의 수사를 받았어야 하는 이명박 전 대통령이 명예박사 학위를 받게 된 데 대해 아연실색할 수밖에 없다"며 대학본부를 규탄했다.

비정규직교수노조는 이어 "세월호 참사를 불러일으킨 주요 원인 중 하나로 지목되고 있는 해운법 규제 완화가 이명박 정부 시절에 이뤄졌다는 사실을 놓고 볼 때 이 전 대통령은 참사의 책임에서 완전히 자유롭다고 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또 "이명박 전 대통령이 대학의 기초학문을 말살시켰고 학문의 장이 아닌 돈벌이를 위한 주식회사로 만들어 대학의 구조조정을 강요한 장본인이며 비정규교수들이 일자리를 걱정하도록 몰아가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어 "이 전 대통령은 국립대 법인화 논란과 총장 직선제 강제적 폐지 등으로 대학의 공공성과 민주화를 쇠퇴시켰다"며 "대학교육과 국가운영의 실패와 수많은 비리와 의혹의 중심에 서 있는 인물에게 명예박사학위를 수여하기로 한 대학본부의 시대착오적 결정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비정규직교수노조는 "명예박사학위 수여를 결정하면서 절차에 하자가 있다"면서 "이는 함인석 총장 개인의 의중이 반영된 것"이라며 함 총장과 함께 함 총장의 독단적인 의중을 반영해 결정을 수용한 경영학부 교수들의 각성도 촉구했다.

기사 관련 사진
비정규교수노조 경북대분회 정보선 교수와 정용달 교수가 이명박 전 대통령의 명예박사학위 수여 취소를 요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 조정훈

경북대 비정규교수노조의 기자회견과는 별도로 대구지역 시민단체들도 26일 오전 경북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명박 전 대통령의 명예박사학위 수여 철회를 촉구한다는 방침이다.

대구민중과함께, 대구시민단체연대회의, 대구여성단체연합 등 시민단체들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재임시절 용산철거민 참사를 비롯해 민중에 대한 탄압과 4대강 사업으로 인한 생태계 파괴, 막대한 국민 혈세 낭비, 언론노동자들에 대한 탄압, 노조탄압과 함께 정권 초기부터 촛불저항을 불러왔다"며 "경북대학교가 학문적 단죄가 아니라 명예박사라는 최고의 상장을 수여한다는데 대해 경악할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언론보도 목록

Total 625건 11 페이지
언론보도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5 [한국대학신문] [기고]시간강사법 유예 이후 1년의 소회 인기글 관리자 11-24 2010
474 [프레스바이플] 대학 시간강사, 비정규직 불안한 지식의 최전선! 인기글 관리자 11-24 2387
473 [이타임즈] 대학교수 60%이상 비전임..'전임교원 확보, 지원과 연계해야' 인기글 관리자 11-05 2373
472 한 대학 강사의 죽음 인기글 홍보국 10-30 2368
471 [노컷뉴스] 퇴임식 날 징계위 열겠다는 경북대 총장… 학내 갈등 증폭 인기글 관리자 08-27 1827
470 [교수신문] “강사들이 대학구조조정 영순위 대상자” 인기글 홍보국 07-09 1696
469 [노컷뉴스] 경북대, MB 명예박사 학위 수여 사실상 취소 인기글 홍보국 07-09 2171
468 [영남일보] “MB 명예박사 학위 수여 중단을”…경북대 총학생회·비정규직 노조 경북대분회 인기글 홍보국 06-26 2240
467 [경향신문] 이명박 ‘명박’ 학위 수여 결정 논란 인기글 홍보국 06-26 1503
466 [브레이크뉴스] 경북대 李前 대통령에 명예박사 수여 논란 인기글 홍보국 06-26 1663
열람중 [오마이뉴스] "수사받아야 할 MB가 명예박사? 아연실색" 인기글 홍보국 06-26 1491
464 [한국대학신문] 대학과 맞서다 길거리로 밀려난 시간강사들 인기글 홍보국 05-29 1777
463 [베리타스 알파] 교수연봉 평균 8533만원.. 을지대 1억3377만원 최고 인기글 홍보국 05-14 4408
462 [뉴시스] 지방대 죽이기 현실화…수도권 쏠림 심화될 듯 인기글 홍보국 05-14 1438
461 [한국대학신문] 교육부 대학정원 16만명 감축요구, 근거는? 인기글 홍보국 05-13 2615
게시물 검색